티스토리 뷰

반응형

Photo by Soyoung Han on Unsplash

수국은 아름다운 꽃을 피우는 식물로 색깔과 크기가 다양하고 야외에 심은 수국을 보기 좋게 관리하고 싶다면 자주 물을 주고 가지치기하고 자른 수국은 가지 끝에 명반 백반이라고도 하고을 묻히고 꽃병의 물을 자주 갈고 꽃송이를 미지근한 물에 담그고 자른 수국을 더 오랫동안 싱싱하게 유지하기 줄기를 비스듬하게 자르고 수국 줄기를 깊게 대각선으로 자르면 됩니다

손상을 최소화해서

대각선으로 자르면 줄기 끝이 손상되는 것을 최소화하는데 도움이 되고 줄기를 따뜻한 흐르는 물에 갖다 대고 자르면 줄기에 해로울 수 있는 공기방울이 생기는 것을 막을 수 있고 수국의 줄기를 자른 후 명반을 묻히고 접시에 명반을 13cm 두께로 담고 수국은 줄기를 잘라한 송이씩 줄기에 명반을 묻혀서 그다음에 물이 담긴 꽃병에 수국을 꽂고 정리하고 이렇게 하면 더 오랫동안 싱싱한 수국을 즐길 수 있고 명반은 주로 약국에서 찾을 수 있고 수국을 자르자마자 줄기를 미지근한 물에 담담 그고 수국은 줄기를 자르고 최대한 빨리 물에 담가야 하고 깨끗한 꽃병에 미지근한 물 또는 상온의 물을 13 cm 가량 채우고 수국이 물을 빨아들이지 못하므로 줄기 끝을 뭉개지 않고 하루에 한 번 꽃잎에 물을 뿌리고 실제로 수국은 뿌리와 줄기보다 꽃잎을 통해서 물을 더 많이 흡수하고 자른 수국을 계속 보기 좋게 유지하고 싶다면 수분이 유지되도록 매일 꽃잎에 물을 살짝 뿌려주어야 하고 연약한 꽃잎이 상하지 않게 물이 살살 뿌려지도록 분무기를 사용하고 꽃병의 물을 매일 갈아서 물을 새로 갈면 수국에 적절히 수분을 공급하고 빨리 시드는 것을 막아주고 꽃병에서 수국을 빼고 오래된 물을 버리고 꽃병에 상온의 물을 새로 채우고 물을 새로 채우기 전에 이물질이 남아있지 않도록 꽃병을 헹구면 높은 기온 때문에 수국이 시들면 꽃병에 얼음을 넣고 수국이 시들어가기 시작하면 꽃병에 물과 얼음을 2:1의 비율로 채우고 이렇게 하면 더위 먹은 수국을 식히는 데 도움이 됩니다

적절한 온도

하루가 지나면 수국이 한층 생기를 되찾기 시작할 것이고 수국이 싱싱해지도록 며칠 동안 계속해서 얼음물을 사용하고 수국이 시들기 시작하면 꽃송이를 따뜻한 물에 담그고 꽃이 시들기 시작하면 따뜻한 물에 30분 동안 푹 담가 둬서 수명을 좀 더 늘리고 수국을 물에서 꺼낼 때 주의하고 물 때문에 상당히 무게가 나가기 때문이고 땅에 심은 수국 돌보기 햇볕이 들고 바람이 잘 들이치지 않는 곳에 수국을 심고 수국은 잘 자라려면 직사광선이 필요하고 햇볕이 전부 또는 일부 드는 곳에 수국을 심고 동시에 바람이 잘 들이치지 않는 곳에 수국을 심어야 하고 바람은 수국으로부터 수분을 더욱더 앗아가면 따라서 자주 바람을 막아주고 자주 물을 주어야 하고 날씨가 온화한 곳에 수국을 심고 미국 농림부의 식물 내한성 구역 기준에 따르면 수국은 적당한 기후에서 잘 자라면 기온은 낮에 21도 밤에 16도 가랑인 것이 가장 좋고 이보다 더우면 꽃이 시들 수 있고 그리고 더 추우면 서리 때문에 잎이 망가질 수 있고 가을이면 수국에 다음 해 피울 꽃봉오리가 맺히고 이 동안 꽃봉오리가 잘 맺히도록 6주간 기온이 18도 이하여야 하고 일반 영양토 또는 비료를 사용하고 화분 대신 땅에 수국을 심는 경우 수국이 옮겨심기를 잘 버티도록 구덩이에 영양토나 시판 비료를 넣고 기억해야 할 것은 꽃의 색깔이 토양의 pH 수치에 의해 결정되고는 점이고 토양에 알루미늄 이온이 많으면 푸른색 꽃이 피고 pH 수치가 60 이상이면 분홍색 꽃이 피고 흰색 수국은 토양의 pH 수치에 영향을 받지 않고 토양이 촉촉해지도록 매일 수국에 물을 주고 수국이 살려면 특히 첫 2년 동안 계속 수분이 유지되어야 합니다

추운 계절의 관리

토양이 너무 건조하면 잎과 꽃이 시들기 시작하고 토양이 계속 젖어있을 정도로 매일 수국에 물을 주고 살펴보고 최소한 일주일에 3번 이상 수국에 물을 주어야 하고 비가 특히 많이 오는 곳에 살고 있다면 물을 적게 주고 아주 건조한 곳에 살고 있으면 물을 더 많이 주고 잎이 시들기 시작하면 물을 더 많이 주고 수국이 끈적거리거나 축축하면 물을 주는 횟수를 줄이고 계속 가지치기를 하고 식물을 더 건강하게 잘 자라게 하려고 일부를 잘라내는 것은 비생산적인 것 같지만 실제로 매우 흔하게 이루어지는 일이고 시들어가거나 색이 바랜 오래된 줄기나 싹을 잘라내고 반드시 줄기의 마디 위를 자르고 오래된 부분을 가지치기하면 새로 자라날 공간이 마련되고 서리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가을에는 낙엽이나 뿌리 덮개를 덮어주고 수국이 추운 계절에 살아남도록 가을부터 다시 날씨가 따뜻해지는 봄까지 피복을 하는 것이 좋고 이렇게 하면 수국을 추운 날씨로부터 보호하고 서리로 인한 손상을 막을 수 있고 나무껍질 솔잎 낙엽 지푸라기 등을 약 5cm 두께로 덮고 닭장 철사로 얼기설기 우리를 만들어 수국 위에 씌워도 되고 추위를 막기 위해 우리 안을 낙엽과 뿌리 덮개로 채우고 이때 단풍잎은 사용하지 않고 너무 빨리 썩기 때문이고 가지치기를 해서 회색 곰팡이병을 예방하고 살균제를 뿌리고 회색 곰팡이병 즉 균핵병은 수국에 잘 생기는 진균성 질병이고 수국에 보송보송한 회색 점이 생겼다면 즉시 그 부분을 잘라내야 하고 회색 곰팡이병이 생긴 부분을 잘라서 버립니다

소독제로 관리하기

그다음에 회색 곰팡이병이 더 번지지 않게 막아주는 유기농 살균제를 수국에 뿌리고 곰팡이 포자가 퍼지지 않도록 가지치기를 할 때마다 전지가위를 가정용 소독약으로 소독하고 유황 액체 스프레이 또는 수화 제을 살균제로 사용해도 되고 기온이 27도 이상이면 유황을 사용하는 것을 중단하고 날이 더우면 유황 때문에 수국이 망가지고 잎이 너무 젖지 않도록 가지 아래에 물을 주고 이렇게 하면 회색 곰팡이병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고 한국·중국·일본 등지에 분포하며 높이는 2 미터이고 한 포기에서 갈라져 자라며 어린 가지는 녹색으로 굵으며 잎은 마주나며 긴 타원형 또는 거 꿀 달걀꼴로 길이 8~15 센티미터이고, 끝이 뾰족하며 가장자리에 삼각형 모양의 예리한 톱니가 있으며 잎은 약간 두꺼운 편이며 매끄럽고 광택이 나서 겨울에도 그대로 있을 것 같지만 가을에 잎을 떨구고 수국은 물을 좋아하여, 수국의 수자가 물 수자인 것을 아는 사람은 별로 없는듯한데 6~7월 무렵 가지 끝에서 둥근 모양인 대형의 취산 꽃차례를 이루어 청보 라섹, 자색, 분홍색, 흰색, 빨간색의 꽃이 핀 다음엔 꽃은 처음에 흰색으로 피기 시작하지만 점차 청색이 되고 다시 붉은색을 더하여 나중에 보라색으로 변하고 나서 토양이 알칼리 성분이 강하면 분홍빛이 강하고, 산성이 강하면 남색이 되어 땅의 성질을 바꾸어 꽃의 색깔을 바꿀 수 있는데 수술과 암술은 퇴화하여 작고 열매는 생기지 않으며 하지만 산수국과 탐라 수국은 열매를 맺으면 정원에 많이 심는 품종은 일본에서 들여온 나무수국이며 꺾꽂이로 번식을 시키는데 옮겨 심어도 잘 살고 빨리 자라므로 키우기 쉽지만, 습기가 많고 비옥한 땅을 조성해 주어야 하고 추위를 타는 편이므로 한반도의 중부 지역에서는 정원보다 화분에 많이 심으면 수국은 동아시아 원산의 갈잎 떨기 나 무이 고수 국 꽃송이는 분단화 또는 수구화라고 불릴 때도 있는데 백거이와 관련되어 자양화나 팔선화라고 하기도 합니다

 

참고문헌 : 위키피디아, 위키하우

반응형
댓글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