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출처 unsplash

아몬드는 학명은 Prunus dulcis이고 영어 스펠링은 almond이며 장미목 장미과 벚나무 속에 속한 중동 원산의 식물이고 쌍떡잎식물이며 과육 껍질에는 주름이 잡혀 있고 나무에서 나는 씨앗이 대개 사람들이 알고 있는 아몬드로 대개는 도토리와 같은 견과류로 생각하지만 사실은 복숭아나 자두 같은 핵과에 해당하고 아몬드 나무는 낙엽수이며 4-10m로 자라납니다

역사와 설명

줄기는 대개 직경 30cm로 자라며 어린 싹이 먼저 나고 햇빛을 받으면서 자줏빛을 띠는데 2년째가 되면 회색이 되고 잎은 12-4cm 정도로 자라며 꽃은 흰색이나 옅은 분홍색으로 5개의 잎이 나는 3–5cm 크기로 보이며 원산지는 인도 북부에서 서쪽으로 시리아 이스라엘 터키인 것으로 보고 있고 고대 지중해 해안을 따라 북부 아프리카와 남부 유럽으로 퍼졌으며 근대에 이르러 세계 전역으로 퍼졌다고 알고 있는데 야생종 아몬드는 고대 레바논과 시리아에서 자라면서 재배종으로 자라기 시작했다 글리코시드를 함유하고 있으나 열매에 충격을 가하거나 씹으면 영양소가 청산 시안화수소 등으로 변형되고 경작이 이뤄지기 전 야생열매는 식재료로 수확됐으며 독소를 없애기 위해 구워 먹었다는 말이 있고 아몬드 기름 Oleum Amygdalae은 땅콩 맛이 나며 향이 약한 편이고 물에 녹지 않으며 올리브유를 대체하여 쓰기도 하고 단 맛이 나는 아몬드유는 말린 씨앗을 짜서 만드는 것이고 전통적으로 안마를 할 때 아몬드유를 발라서 마사지를 했다고 하는데 근육통을 푸는 데 쓰였다고 하고 필수지방산이 많으며 오메가 3이 많아 피부 화장품에도 많이 쓰이는 편이고 오보에나 클라리넷 같은 목관 악기의 통에 바르는 역할도 하고 가공해서 만든 제품으로는 아몬드 밀크 Almond milk도 있고 두유처럼 아몬드를 갈아서 만든 음료이며 우유에 비해 열량이 낮고 유당이 없기 때문에 유당불내증이 있는 사람에게 좋은 영양식이 되고 있고 그리고 포화지방산이 매우 낮고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하고 아몬드는 탄수화물이 거의 없어서 저탄수화물 식단을 위한 케이크나 과자를 만들기 위해 쓸 수 있으며 당뇨 환자를 위해서도 좋은 식품이고 아몬드 가루는 밀 알레르기나 아이들이 지방 변증을 갖고 있을 경우에 좋다고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하루 섭취량

비타민 E를 많이 함유하고 있는 식품이며 100g 당 24mg을 갖고 있고 저밀도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데 유용한 단불포화지방산이 많은 식품이라는 것도 좋은 점이고 이를 이용해서 초콜릿으로도 만드는데 지중해성 기후에서 쉽게 자란 아몬드와 열대 지방에서 자생하게 되어 있는 코코아를 조합하여 아몬드 초콜릿도 만들 수 있고 심지어는 초코볼안에 넣어서  따로 선보이고 있는 제품이 있는데 달고 맛있고 영양가 있는데 중동과 남아시아가 원산지이며 복숭아 살구 및 기타 석류 과일나무의 친척인 열매에서 나오고 어떻게 보면 자라기 까다로운 식물일 수 있고 적절한 기후나 적절한 관리 기술이 없으면 아몬드 나무는 열매를 맺는 것은 고사하고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할 수 있었는데 시중에 나와있는 구운 것보다는 이왕이면 생 아몬드를 섭취하는 게 좋을 때가 있는데 이럴 경우 완전히 생 열매 상태인지 확인하고 굽거나 기름에 볶거나 소금에 절여서는 안 되고 섭취는 하루에 약 20개로 제한하는 게 좋은데 다들 모르는 사실이지만 칼로리가 높기 때문에 하루 섭취량을 3-4온스로 제한하는 것이 좋고 대략 20~23개의 정도가 나오고 아몬드 20개 정도를 측정하여 비닐봉지에 넣을 수 있고 지역 슈퍼마켓에서도 100칼로리 팩을 고를 수도 있고 불린 아몬드를 사용해 본 어떤 사람들은 이를 물에 담그는 것을 선호하고 이렇게 하면 아몬드의 일부 효소가 활성화되어 소화가 더 쉬워질 수 있기 때문이고 아몬드를 그릇에 담고 밤새 물에 담가 두는데 아침에 물에서 꺼내어 헹구고 그런 다음 젖은 수건 위에 12시간 더 두어보면 되는데 누군가는 물에 담근다고 해서 본질적으로 더 영양가가 높다는 확실한 증거는 없고 불지 않은 것에서도 영양소를 얻을 수 있고 맛을 낸 것으로 실험해 보고 약간의 풍미를 더하고 싶다면 가게에서 맛을 낸 일반 제품을 구입하는 게 좋겠습니다

다양한 식료품

시중에 나와 있는 제품 중에선 종종 소금에 절이거나 꿀과 함께 굽거나 계피와 코코아와 같은 향신료로 코팅되는데 그러나 향이 첨가된 견과류 같은것을 구입하기 전에는 반드시 성분 라벨을 읽는 게 좋은데 그 이유는 설탕이나 칼로리가 매우 높은 향이 나는 아몬드는 피하는 것이 좋으며 설탕 함량이 높으면 견과류 특성상 전반적인 건강상의 이점이 줄어들 수 있고 양질의 아몬드 버터를 사용해볼 수 도 있겠는데 이렇게 견과류로 만든 버터의 경우 토스트와 빵에 훌륭한 첨가물이 될 수 있고 야채와 과일을 담그는 소스로도 사용할 수 있고 설탕이 첨가되지 않은 천연 아몬드 버터를 찾는 게 중요하며 아무래도 아몬드 밀크보다는 덜 유명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식료품점에서 땅콩버터와 같은 섹션에서 찾을 수 있고 주위에서 얼마나 먹고 있는지 확인해보면 건강에 좋을 수 있지만 칼로리가 높다는 평이 많은데 만약 슬라이스 아몬드를 샐러드에 추가하고 싶다면 대부분의 슈퍼마켓에서 슬라이스 타입 한 봉지를 구입할 수 있고 이들은 샐러드 위에 쉽게 뿌려 약간의 풍미와 아삭함을 더할 수 있고 점심으로 샐러드만 먹는다면 아몬드를 추가하여 식사가 훨씬 더 풍성해질 수 있고 하루 전체 아몬드 섭취량에 슬라이스 아몬드를 포함해야 하고 하루에 아몬드 20개 정도만 먹어야 한다는 것을 기억하는 게 좋겠습니다

요리에 사용될 때

건강한 녹색 채소와 견과류를 함께 요리하고 저녁 식사로 녹두나 아스파라거스와 같은 것을 소테하는 경우 슬라이스 아몬드를 프라이팬에 던져보면 색다른 식감을 나타낼 수 있으며 녹색 채소로 견과류를 같이 요리하면 반찬에 단백질이 더해져서 포만감을 더해주고 그것은 또한 쾌적하고 바삭바삭한 질감을 더할 수 있는데 건강상의 이점을 더하려면 버터 대신 심장에 좋은 올리브 오일로 채소와 같이 요리하는 게 좋은데 만약 간 아몬드로 닭고기를 코팅하듯이 하면 프라이드치킨이나 구운 치킨의 코팅제로 밀가루를 대신 사용하게 되며 이는 더욱 건강한 레시피로 만들어질 수 있으며 견과류 한 줌을 푸드 프로세서에 넣고 곱고 모래 같은 질감이 될 때까지 빻고 프라이팬에 던지기 전에 가루 혼합물로 닭고기를 코팅하게 되면 요리할 때 좋은데 식료품점에서 아몬드 가루를 구입하여 닭고기를 요리할 수도 있고 스무디에 가루 타입을 넣고 식사 사이나 식사 대용으로 스무디를 만드는 경우 훌륭한 첨가물이 될 수 있고 스무디를 만들 때 소량의 알맹이를 블렌더에 넣고 이것은 풍미를 더하고 스무디의 단백질 양을 증가시켜 더 포만감을 줄 수 있고 어떤 사람들은 스무디에 아몬드 우유를 첨가하지만 사실 실제 견과류의 함량은 그리 높지 않고 실제 견과류와 함께 전유 또는 두유를 사용하는 것이 좋고 아예 전체 생 열매로서 사용하는 게 좋은데 가장 좋은 종류는  설탕 소금 또는 향신료가 첨가되지 않은 생 아몬드이며 일반적으로 다른 견과류 및 스낵과 함께 슈퍼마켓에서 생견과류를 찾을 수 있고 풍미를 더하고 싶다면 항상 소금에 살짝 절이거나 집에서 계피와 같은 향신료를 추가할 수 있고 신장이나 담낭에 문제가 있는 경우 피하는 게 좋은데 사실 견과류는 모든 사람에게 안전하지 않고 그들은 신장과 담낭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높은 수준의 옥살 산염을 함유하고 있고 이러한 기관과 관련된 건강 문제가 있는 경우 아몬드 섭취를 피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할 수 있습니다

 

참고문헌 위키피디아, 위키하우

반응형
댓글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